보도자료

서울시,‘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 조성’우선협상대상자 지정

2021.12.10
조회 770

 

서울시,‘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 조성’우선협상대상자 지정

 

- 12월 10일 우선협상대상자로 「(가칭)서울 스마트 마이스파크㈜」지정

- 잠실종합운동장 부지 내 전시·컨벤션(12만㎡), 야구장(3.3만석), 스포츠콤플렉스(1.1만석) 등
스포츠‧MICE 시설과 업무·숙박·상업 등 지원시설 조성 추진 본격화

- 사업비 2조 1,672억원(‘16년 기준), 복합시설로는 최대규모 민간투자사업

- 내년 1월 협상 착수하여 ’23년 상반기 실시협약 체결, ’23년 하반기 착공 목표
 

 

 

 

서울시는 12월 10일 「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 조성 민간투자사업」(이하 ‘잠실 민자사업’이라고 함)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우선협상대상자로 (가칭)서울 스마트 마이스 파크(주간사 한화건설)를 지정한다고 밝혔다.

 

잠실 민자사업은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일대 약 35만㎡의 부지에 전시·컨벤션 및 야구장 등 스포츠‧문화시설과 이를 지원하는 업무·숙박·상업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복합시설로는 국내 최대 규모의 민간투자사업이다.

 

지난 ’16년 4월 서울시는 국제업무 및 MICE 등 신성장산업 육성을 통해 서울의 글로벌 도시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잠실운동장 일대 마스터플랜을 발표하였다. 같은 해 10월 최초제안서가 제출되었으며, ’20년 5월 한국개발연구원(KDI) 공공투자관리센터(PIMAC)의 적격성조사를 최종 통과하였다. 이후 「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 조성 민간투자사업」은 서울시 재정계획심의, 기재부 민간투자사업심의, 시의회 동의 등을 거쳐 사업 추진이 최종 확정되었다.

 

금년 7월 제3자제안 재공고 이후, 지난 12월 7일부터 9일까지 서울연구원 서울공공투자관리센터 주관의 평가위원회에서 개발구상 및 설계‧시공계획, 운영계획, 공익성 등 종합적인 평가를 거쳐, 서울시는 (가칭)서울 스마트 마이스파크(주간사 한화건설)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지정하였으며, (가칭)글로벌복합마이스(주간사 한국무역협회)를 차순위 협상대상자로 지정했다.

 

서울시는 빠른 시일 내에 협상단을 구성하여 이르면 내년 1월부터 우선협상대상자와 실시협약 체결을 위한 협상에 착수하여 '23년 상반기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협상단계 부터 본 사업으로 인한 교통‧환경 등 각종 영향 등을 면밀히 검토하는 한편, 지역주민, 시민, 전문가 등 다양한 의견을 들어 설계안을 확정한 후, '23년 하반기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잠실 스포츠·MICE 복합단지가 조성되면 스마트모빌리티, K-뷰티, 헬스케어 등 각종 신산업 전시는 물론, 국제회의 등 국제교류업무가 활성화되어 서울의 글로벌 도시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탄천‧한강 등 도심속 수변공간과 어우러진 복합문화시설로서 시민과 방문객들에게 상시 사랑받는 서울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성만 서울시 균형발전본부장은 “잠실 스포츠·MICE 민간투자사업은 서울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여줄 핵심 프로젝트로, 양질의 국제업무 인프라 조성을 통해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초일류 글로벌 도시 서울을 만들어 나가는데 일조할 것”이라며 “본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은 자유로운 의견 공유의 장이므로 서울시에 대한 신고, 제안, 건의 등 답변이나 개선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전자민원 응답소 홈페이지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의 내용이 명예훼손, 개인정보 유출, 저작권 침해 등에 해당되는 경우 관계 법령 및 이용약관에 따라서 별도의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응답소 홈페이지 바로가기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Q&A
  • 고객소리함
  • 서울특별시청 04524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10

    -->